[이신영] 탄탄한 연기력과 높은 스타성으로 ‘믿보배’ 가능성 보여
Forest Ent
DATE : 20-04-17 15:45   HIT : 124

배우 이신영이 짧은 기간임에도 자신의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입증하고 있다. 조연에서 주연으로 단번에 성장한 이신영은 ‘믿보배’로서의 가능성이 충분해 보인다.

이신영은 2018 년 웹드라마 ‘한입만’ 시리즈를 통해 데뷔했다. 이어 ‘좀 예민해도 괜찮아2’에서 주연을 맡으면서 일찍이 웹드라마계 스타로 사랑받아왔다. 그는 안정적으로 청춘물을 소화하며 데뷔와 동시에 적지 않은 인지도를 얻었다.

이어 멈추지 않고 이신영은 TV 드라마로 활동 영역을 확장시켰다. 지난해 방영된 tvN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안방극장에 데뷔했다. ‘리정혁(현빈)’의 5중대 대원인 박광범 역을 맡아 통통 튀었던 전작 모습과는 달리, 믿음직스러운 캐릭터 특성을 어색함 없이 그려내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웹드라마를 넘어 TV드라마 데뷔에서도 ‘합격점’을 받은 이신영이다.

그의 성장은 계속된다. 이신영은 단숨에 단막극 KBS2 월화드라마 ‘계약우정’ 주연으로 급부상했다. 데뷔 2년 만에 일궈낸 성과다. 그리고 이번 작품에서도 이신영은 변함없이 안정되게 자신의 몫을 해냈다. ‘계약우정’에서 이신영이기에 박찬홍을 더욱 매력적인 인물로 완성했다는 평이 압도적인 가운데, 연기력과 스타성을 모두 검증받아 주연 배우로서의 가치를 입증했다.

또한 이신영은 TV화제성 분석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에서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지수에서 4위에 등극하며 4부작임에도 불구하고 인기를 증명했다.

이신영의 강점은 신인 답지 않은 노련하면서도 안정적인 연기력이다. 완전히 다른 캐릭터들을 맡았는데 어색함없이 캐릭터를 제 것으로 만들었다. 로맨스면 로맨스, 학원물이면 학원물 등 장르를 타지 않는 것도 장점이다. 개성있는 마스크와 훤칠한 신체조건도 매력포인트로 뽑힌다. 현실과 이상을 자유롭게 넘나들며 어떤 역할이든 완벽하게 소화해온 이신영은 탄탄한 연기력과 자신만의 방식을 더한 캐릭터는 어느 하나 평범하지 않는 각양 각색의 인물들로 변신하며 보는 이들의 기대를 100% 충족시키고 있다.

‘한입만’을 시작으로 ‘사랑의 불시착’, ‘계약우정’까지. 이신영은 짧은 시간임에도 ‘믿고 보는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충분히 짐작케 만들었다. 거침없는 성장세를 보이는 이신영, 그의 앞날이 기대된다.